X

美 SEC, 유명 셀럽 '킴 카다시안' 기소..."암호화폐 불법 광고"

Coinness | 기사입력 2022/10/03 [20:40]

美 SEC, 유명 셀럽 '킴 카다시안' 기소..."암호화폐 불법 광고"

Coinness | 입력 : 2022/10/03 [20:40]
미국 증권거래위원회(SEC)가 3일 공식 사이트를 통해 "암호화폐 프로젝트 이더리움맥스(EthereumMax, EMAX)로부터 25만 달러 상당의 광고비를 받았지만, 이를 공개하지 않고 본인의 SNS를 통해 해당 토큰을 홍보했다"며 미국 유명 모델 겸 방송인 킴 카다시안을 기소했다. SEC는 킴 카다시안에게 126만 달러의 벌금을 부과했다. 이와 관련 SEC는 "피고는 EMAX 토큰 홍보 게시물을 인스타그램 계정에 게시하며 25만 달러를 광고비로 받았다. 하지만 그는 EMAX 홍보 과정에서 광고비 수령 여부를 공개하지 않았고, EMAX 토큰 구매와 연동되는 웹사이트 링크까지 게재했다. 이번 사례는 유명 인사나 인플루언서가 암호화폐, 증권 등 투자 기회를 제안할 때, 모든 투자자들에게 적합하지 않다는 점을 상기시켜준다. 미국 현행법은 인플루언서들이 증권 등을 홍보할 때 얼마의 광고비를 받았는지 대중에게 공개하도록 규정하고 있다"고 설명했다.
 
관련기사목록
포토뉴스
빗썸·코인원·코빗 3사, 트래블룰 합작법인 대표에 이성미 선임
1/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