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디지털 커런시 CEO “비트코인, 미중 무역전쟁 지속에 가격 상승”

이선영 desk@coinreaders.com | 기사입력 2019/05/26 [12:41]

디지털 커런시 CEO “비트코인, 미중 무역전쟁 지속에 가격 상승”

이선영 | 입력 : 2019/05/26 [12:41]

 



디지털 커런시 그룹(Digital Currency Group)의 최고경영자(CEO) 겸 창업자인 배리 실버트(Barry Silbert)가 "미국과 중국의 무역 전쟁이 계속되면서 비트코인(BTC) 가격이 상승하고 있다"고 주장했다. 

 

디지털 커런시 그룹은 최초의 비트코인(BTC) 투자펀드인 그레이스케일 인베스트먼트(Grayscale Investment)를 소유하고 있으며, 배리 실버트는 현재 암호화폐 시장에서 가장 중요한 벤처 투자가 중 한 명이다.

 

▲ Barry Silbert(출처: 트위터)     © 코인리더스



23일(현지시간) 암호화폐 전문매체 더블록크립토에 따르면 배리 실버트 CEO는 최근 포춘을 통해 "경제 불확실성의 시대와 비트코인 가격 상승 사이에 상관관계(correlation)가 있을 수 있다"면서 "미국과 중국의 무역 전쟁이 계속되고 회담이 결렬되면서 비트코인 가격이 상승하고 있다"고 진단했다. 그는 비트코인을 '비상관 자산(non-correlated asset)'이라고 표현했다. 

 

실버트 CEO는 "무역협상이 결렬되자 비트코인 가격이 상승과 하락을 거듭하며 가속을 시작한 것은 분명 흥미롭다"면서 "비트코인은 무역협상에 부정적 영향을 받는 전통적인 주식시장과 다른 움직임을 보였다"고 강조했다.

 

이어 그는 "이전에도 비트코인은 위기 상황에서 가격이 상승했다"면서 "실제 '브렉시트(Brexit)'가 발생했을 때 , 그리고 '그렉시트(Grexit)'가 일어났을 때 비트코인은 상승했다"고 설명했다.

 

다만 실버트 CEO는 "국제 불확실성의 시기가 비트코인 가격 하락과 관련이 있는 많은 사례도 있다"면서 "암호화폐는 결국 유동적이다"고 말했다.

 

(※관련 기사: 디지털커런시그룹 CEO "최근 비트코인 랠리, 2017년 버블 때와 달라")

 

광고
  • 도배방지 이미지

  • 2345 2019/05/26 [13:08] 수정 | 삭제
  • 애컴퓨터뵬려니까 걸레찌는것도안해 아버지는애들안돼니까짜증내고 너는 컴퓨터안보니까짜증내잖아 게임 질병이라 하긴 살인자도미친놈사이코페스돌안놈 소시오페스 취직결혼 말행동
  • 2345 2019/05/26 [13:05] 수정 | 삭제
  • 파이브이어즈 영국카나다 호누뉴질랜드 전략적협력국 이스라엘 일본 야컴퓨터볼려니ㅏ까 걸레짜는것도안할려해 않려려면삐저
포토뉴스
"암호화폐로 피자 시켜 먹는다"…도미노피자, 페이코인과 제휴
1/8
크로바엑스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