X
광고
X

소리바다, NFT 기반 음악 플랫폼 선뵈..."음악산업의 투명성·효율성 높인다"

강승환 기자 desk@coinreaders.com | 기사입력 2021/04/28 [16:42]

소리바다, NFT 기반 음악 플랫폼 선뵈..."음악산업의 투명성·효율성 높인다"

강승환 기자 | 입력 : 2021/04/28 [16:42]

 

소리바다가 NFT글로벌과 플랫폼 개발 위탁 계약을 진행, 음원과 콘텐츠를 NFT(대체 불가능 토큰)으로 발매하고 거래할 수 있는 플랫폼 구축해 선보였다.  

 

소리바다의 새로운 플랫폼은 미술과 디지털 콘텐츠 분야에서 각광받고 있는 NFT기술을 음원에 적용하고, 이를 발매할 수 있는 채널을 만든 최초의 사례가 된다. 아티스트는 자신의 음원을 NFT화해 정산 과정을 투명하게 확인할 수 있고, 해당 음원 NFT를 판매해 재가공이나 음원 수익에 대한 권리를 배분할 수 있는 투자자를 끌어올 수도 있어 새로운 음악 사업 구조의 시발점이 될 것으로 기대되고 있다. 

 

또한 아티스트는 플랫폼을 통해 한정판 뮤직비디오(MV)와 화보 등의 콘텐츠를 NFT로 발행해 판매가 가능하고, 팬들 역시 이를 구매해 소장할 수 있다. 

 

이번 플랫폼 사업의 핵심인 NFT기술은 음악산업에서 요구돼왔던 ‘투명한 정산’과 ‘탈중앙화’를 동시에 잡을 수 있는 요소다. 음원의 원작자, 해당 음원의 NFT를 구매한 구매자의 모든 정보가 NFT를 통해 투명하게 공개돼 저작권이나 정산 분쟁의 소지가 거의 없고, 권리 문제를 해결하고 감독해야 할 특별한 중앙 기관의 설립이 필요 없기 때문이다.

광고
 
관련기사목록
포토뉴스
트라이엄프엑스, 메타버스 NFT 작가 RisingSun(김일동) 전속 계약 체결
1/6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