X
X

크립토뱅크(CRYPTO BANK), 디파이 플랫폼 클레이스왑에 신규 풀 론칭

강승환 기자 desk@coinreaders.com | 기사입력 2021/11/03 [09:48]

크립토뱅크(CRYPTO BANK), 디파이 플랫폼 클레이스왑에 신규 풀 론칭

강승환 기자 | 입력 : 2021/11/03 [09:48]

 

가상자산 토털 금융솔루션 크립토뱅크(CRYPTO BANK)가 디파이((De-Fi) 플랫폼 클레이스왑(KLAYswap)에 2일 KLAY/KCBANK 신규 풀을 론칭한다고 밝혔다.

 

클레이스왑은 클레이튼 기반의 디파이 생태계 중 가장 주축이 되는 프로젝트로서 2일 기준, 전체 예치 자산 규모 12.4억 달러, 하루 거래량 6,100만 달러, 150여개 이상의 풀을 보유하고 있어 글로벌 기준에서도  TOP 랭크에 위치하는 플랫폼이다.

 

크립토뱅크는 CBANK의 스마트 QR 결제 구현이 현재 테스트 단계에 있으며, 가상자산 결제를 위해서는 법률 검토 및 정산과 같은 기반 시스템이 갖추어져야 하는 등 여러 절차와 시간이 소요되는 만큼 과도기적 단계로 탈중앙화 형태의 금융 서비스를 선택하게 되었다고 설명했다.

 

크립토뱅크 관계자는 "모바일 애플리케이션을 통해 누구나 간편하게 사용할 수 있는 자산관리, 간편송금, 실시간 결제 프로젝트이기 때문에 CBANK의 유동성 접근이 보다 용이해져야 하는데, 클레이스왑은 이에 대한 좋은 대안이 될 것으로 기대된다" 며 "클레이스왑의 스왑 풀을 이용하게 되면 일반 거래소를 이용하지 않고도 여러 가상자산을 이용하여 간편하게 CBANK 토큰과 교환이 가능하기 때문이다"고 말했다.  

 

현재 CBANK 토큰의 클레이스왑 론칭을 위한 브릿지 기능이 활성화 되었으며, 유동성 풀에 참여하고자 하는 사람은 브릿지를 통하여 기존 이더리움 기반의 CBANK 토큰을 클레이튼 기반의 KCBANK 토큰으로 변환 후 참여해야 한다. 

 

클레이스왑에 KLAY/KCBANK 풀에 참여하여 유동성을 공급하게 되면 참여자 보상으로 KCBANK 토큰의 에어드랍을 받을 수 있다. 다만 초기 유동성 풀 생성 이후 에어드랍 적용 시점까지는 다소의 시간이 걸릴 예정이라고 밝혔다. 

 

광고
 
관련기사목록
포토뉴스
UAE, 건국 50주년 기념 NFT 우표 발행
1/6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