X
광고
X
광고

엘살바도르 이어 파라과이 비트코인 합법화 추진…"세계를 깜짝 놀라게 하겠다"

마이크로스트래티지 CEO "비트코인은 파라과이의 희망"

김진범 기자 desk@coinreaders.com | 기사입력 2021/07/10 [08:31]
광고

엘살바도르 이어 파라과이 비트코인 합법화 추진…"세계를 깜짝 놀라게 하겠다"

마이크로스트래티지 CEO "비트코인은 파라과이의 희망"

김진범 기자 | 입력 : 2021/07/10 [08:31]

▲ 칼리토스 르얄라(Carlitos Rejala)/출처: 트위터  © 코인리더스


중남미의 엘살바도르가 미국 달러와 함께 비트코인(Bitcoin, BTC)을 합법화하는 법안을 통과시킨 후, 점점 더 많은 이웃 국가들이 이같은 움직임에 관심을 표명하고 있는 가운데 남미 파라과이의 비트코인 ​​친화적인 의원이 다음 주에 비트코인 ​​규제법을 제출, 합법화에 나설 것이라고 밝혔다.

 

암호화폐 전문 미디어 더블록에 따르면, 칼리토스 르얄라(Carlitos Rejala)가 10일(현지시간) 자신의 트위터를 통해 "다음 주 14일 수요일에 Fernando Silva Facetti 상원의원과 비트코인 법안을 제출하기로 결정했다"면서, "파라과이와 세계를 깜짝 놀라게 할 것이다"고 말했다. 

 

 

 

앞서 그는 트위터를 통해 "파라과이 국내외에서 비트코인 불법 거래가 존재한다는 것을 알고 있다. 파라과이 국민이나 외국인이 합법적으로 암호화 자산을 운용할 수 있도록, 규제법 도입을 통해 비트코인 합법화를 진행하길 희망한다. 우리는 암호화폐 친화적인 국가가 되고 싶으며, 규제기관과 은행도 규제에 참여할 수 있길 바란다"고 언급했다.

 

한편 전 세계 기업들 가운데 가장 많은 비트코인을 보유하고 있는 미국 나스닥 상장기업인 마이크로스트래티지(MicroStrategy, MSTR)의 마이클 세일러(Michael Saylor) 최고경영자(CEO)는 이날 자신의 트위터에 칼리토스 르얄라의 트윗을 인용하며 "비트코인은 파라과이의 희망"이라고 말했다. 

 

 

 

광고
 
관련기사목록
포토뉴스
코리아블록체인위크 2022 성료...부테린의 ‘포스트 머지: 이더리움의 미래' 큰 관심
1/6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