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인포그래픽 뉴스/업비트] 숫자로 보는 오늘의 비트·알트코인 시세 (9월20일)

코리 desk@coinreaders.com | 기사입력 2019/09/20 [10:00]
광고

[인포그래픽 뉴스/업비트] 숫자로 보는 오늘의 비트·알트코인 시세 (9월20일)

코리 | 입력 : 2019/09/20 [10:00]

 

    © 코인리더스

 

지난 24시간 동안 세계 1위 암호화폐인 비트코인(Bitcoin, BTC)은 500달러 안팎을 넘나들며 네 자리 수로 떨어졌다, 다시 다섯 자리 수로 복귀하는 등 극심한 변동성을 보여주고 있다. 실제 비트코인은 전날(19일 오후) 500달러 가량 폭락하면서 2주 이상 지루한 장세에서 벗어나 하락세로 방향을 틀었다. 이같은 심각한 하락세를 보인 후, 비트코인 가격은 이날 새벽 5시쯤 다시 500달러 이상 급등하며 9,804달러에서 10,376달러까지 치솟았다.

 

이에 암호화폐 전문 미디어 뉴스BTC는 "2019년 2/4 분기에 강력한 포물선(parabolic) 랠리가 끝난 후에 비트코인 가격은 이전에 가지고 있었던 강세 모멘텀을 유지하기 위해 고군분투하고 있으며 현재 타이트한 트라이앵글 포메이션(triangle formation) 안에서 통합(바닥 다지기)를 보여주고 있다"고 현재 상황을 진단했다.

 

또 다른 암호화폐 전문 미디어 크립토바이브(Cryptovibes)는 "일일 챠트를 보면 9100달러, 8900달러, 8700달러가 주요 지원 수준으로 작용해 비트코인이 더 떨어질 여지가 있다. 특히 비트코인의 스토캐스틱 RSI(stochastic RSI) 지표는 거래량이 감소함에 따라 과매수 지역에 직면하고 있다"며 "BTC/USD의 주요 저항 수준은 10,800달러, 11,000달러 및 11,200달러가 될 것"이라고 분석했다.

 

특히 시장 사이클(market cycle)을 활용하는 데 중점을 두고 있는 유명 비트코인 투자자이며 트레이더인 밥 루카스(Bob Loukas)는 이날 트위터를 통해 "비트코인 가격이 올 10월 초에 로우 사이클 (cycle low·사이클 저점)에 도달한 후 다시는 1만 달러 정도의 가격으로 거래되지 않을 가능성이 높다"고 전망했다. 트위터 상에서 인기 있는 암호화폐 트레이더인 백시(Bagsy)도 이날 트위터를 통해 이번이 1만 달러 아래에서 비트코인을 살 수 있는 마지막 기회"라며, 루카스의 분석에 동의했다. (※관련 기사:  비트코인 1만달러 재탈환…애널리스트 "네자리수 BTC 다시 볼 수 없을 것") 

 

암호화폐 지갑 서비스 업체 블록체인닷컴(Blockchain.com)에 따르면, 전날(19일) 비트코인 네트워크 해시레이트가 처음으로 100 EH/s를 돌파하며 역대 최고치인 102.8 EH/s를 기록했다. 지난 16일 일부 미디어는 "비트코인 해시레이트가 최근 신고점을 경신하며 지난 3개월 간 50만대 이상의 최상급 신규 암호화폐 채굴기가 도입됐을 가능성이 크다"며 "곧 100 EH/s 문턱을 넘어설 수 있을 것"이라고 진단한 바 있다. 앞서 월스트리트 출신 유명 암호화폐 투자자이자 분석가 맥스 카이저(Max Keiser)는 "비트코인 가격과 해시레이트는 비례한다"며 "해시레이트가 향후 9년간 상승세를 유지할 것"이라고 주장한 바 있다.

 

이날 알트코인 시장에서는 '톱' 알트코인인 이더리움(ETH)만이 5% 가까운 강세장을 연출하며 현재 221달러 선에 거래되고 있다. 암호화폐 전문 미디어 뉴스BTC는 "이더리움은 전일 저점(203달러)으로부터 10% 가까이 상승하며 200일 이동평균을 돌파했다"며, 향후 이더리움의 랠리가 지속될 것이라는 전망을 내놨다. 실제 암호화폐 결제 서비스업체 비트페이는 최근 이더리움 지원을 발표했으며 스페인 대형 은행 산탄데르는 이더리움 블록체인을 채권 발행에 이용하는 등 이더리움 펀더멘털은 크게 개선되고 있다는 평가다. 이더리움 공동 창업자 비탈릭 부테린(Vitalik Buterin)과 조셉 루빈(Joseph Lubin) 컨센시스(ConsenSys) 최고경영자(CEO)는 최근 이스라엘 텔아비브에서 열린 '이더리얼 서밋(Ethereal Summit)'에서 "이더리움은 비트코인 보다 더 나은 화폐가 될 수 있다"고 주장했다.

 

최근 알트코인 시장 랠리를 견인했던 리플(XRP, 시총 3위)와 스텔라루멘(XLM, 시총 10위)를 비롯해 라이트코인(LTC, 시총 5위), 이오스(EOS, 시총 7위), 바이낸스 코인(BNB, 시총 8위), 비트코인에스브이(BSV, 시총 9위), 카르다노 에이다(ADA, 시총 11위), 트론(TRX, 시총 13위) 등 주요 메이저 코인이 1~3% 가량 약세를 보여주고 있다. 특히 모네로(XMR, 시총 12위)는 5% 가깝게 떨어지고 있다.  

 

반면 대시(DASH, 시총 16위), 테조스(XTZ, 시총 18위), 체인링크(LINK, 시총 21위), 메이커(MKR, 시총 23위), 크립토닷컴 체인(CRO, 시총 27위) 등은 1~4% 가량 오름세를 나타내며 비트코인의 하락 조정에 따른 암호화폐 시장의 전반적 약세 분위기에도 선전하고 있다. 이중 대시(DASH)는 베네수엘라의 약국 체인이자 연대 아이콘 'Farmarato' 등 사용처를 늘리고 있다. 대시 타일랜드와 대시 넥스트에 따르면, 대시는 거래소에서 보유한 코인을 회원 카드에 충전해 즉시 결제에 사용할 수 있는 대시 카드를 올해 시범 운영할 계획이다. 해당 카드 서비스는 파트너사인 블루콘이 개발한 EXO-Platform이 거래소에 통합된 후 정식 제공될 예정이다. 이날 전체 암호화폐 시가총액은 전날과 비슷한 약 2,728억 달러를 기록 중이다. 알트코인 시가총액 점유율은 32.5% 수준이다.(비트코인 67.5%)

 

한편 암호화폐 미디어 크립토포테이토는 "글로벌 암호화폐 거래소 바이낸스(Binance)가 미국 내 이용자들을 위한 플랫폼 가동을 시작하면서 최근 알트코인이 랠리를 보였으며, 시가총액 점유율도 증가했다"며 향후 알트시즌 가능성을 점쳤다. 앞서 바이낸스 US는 암호화폐 30종을 상장할 예정이라고 발표한 바 있다.

 

 

※ 오늘의 가격상승폭 TOP 10

제로엑스(KRW-ZRX, +11.26%) 스트라티스(KRW-STRAT, +10.35%) 오에스티(KRW-OST, +8.51%) 이더리움(KRW-ETH, +4.92%) 크립토닷컴(KRW-MCO, +2.79%) 디크레드(KRW-DCR, +1.57%) 그로스톨코인(KRW-GRS, +1.45%) 이그니스(KRW-IGNIS, +1.1%) 비트코인에스브이(KRW-BSV, +1.02%) 대시(KRW-DASH, +0.96%) 

 

 

※ 오늘의 거래금액 TOP 10

비트코인(KRW-BTC, 83,773,267,651원) 리플(KRW-XRP, 76,602,845,718원) 이더리움(KRW-ETH, 32,041,802,841원) 스텔라루멘(KRW-XLM, 17,732,291,457원) 헤데라해시그래프(KRW-HBAR, 11,371,834,455원) 이오스(KRW-EOS, 9,375,992,374원) 비트코인캐시(KRW-BCH, 7,534,246,831원) 에이다(KRW-ADA, 7,448,463,806원) 트론(KRW-TRX, 5,413,168,922원) 비트코인에스브이(KRW-BSV, 4,787,145,512원)

 

광고
  • 도배방지 이미지

포토뉴스
코인리더스, 바나나톡과 전략적 제휴…"차세대 크립토 포털 내놓겠다"
1/9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