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2019 블록체인 대전망] 이상민 의원 "대한민국 신성장동력 기반기술로 육성해야"

김진범 desk@coinreaders.com | 기사입력 2019/01/30 [14:29]

[2019 블록체인 대전망] 이상민 의원 "대한민국 신성장동력 기반기술로 육성해야"

김진범 | 입력 : 2019/01/30 [14:29]

 

"초연결사회에서 블록체인이 대한민국의 신성장 동력 기반기술로 육성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이상민 의원)

 

2019년 초연결사회에서 블록체인의 기반 혁신과 안정망 대책을 마련하고 관련 기본법 제정을 주요의제로 논의하는 자리가 마련됐다.

 

▲ 사진 제공: 이상민 의원실     © 코인리더스



이상민 국회의원(더불어민주당 과학기술특별위원장 겸 정보통신특별위원회 위원장, 대전 유성을)은 30일 국회의원회관 대회의실에서 ‘2019 블록체인 대전망’을 사단법인 한국핀테크연합회와 함께 공동주최했다. 이번 포럼은 서울시와 재단법인 커먼즈파운데이션이 공식후원했다.

 

이날 기조발제에서 홍준영 의장은 4차 산업혁명에 즈음해 다가올 초연결 사회의 블록체인 혁명을 뒷받침하는 유니콘 집단 육성 혁신방안을 제시했다. 한호현 경희대 컴퓨터공학과 교수와 홍정민 변호사는 정부와 서울시 등 지방자치단체의 블록체인 마중물 정책과 진흥관련 기본법률 구성안을 발제했다. 

 

구자영 서울시 팀장은 실패를 용인하고 과감한 재도전을 허용하는 블록체인 산업 특구단지 조성을 위한 지자체 조례제정안에 대해 소개했다. 마지막으로 나무플래닛 공경식 대표는 가상통화(암호화폐) 폐해 극복을 위한 거래소 이상거래탐지시스템 연결의무화 방안을 소개하고, 최용관 커먼즈 파운데이션 이사장은 블록체인 유니콘 집단 육성을 위한 민간 자금 회수 방안으로 떠오르고 있는 증권형 토큰 발행의 제도권 도입방안을 발표했다. 

 

▲ 사진 제공: 이상민 의원실     © 코인리더스



토론회를 주최한 이상민 의원은 “여러 신기술들이 발전함에 따라 빛과 그림자처럼 리스크도 커지고 그에 따라 우려와 불안도 있는 것이 사실”이라며, “블록체인은 이러한 우려를 해소하고 안전을 확보하는 기반기술로 국가적 진흥이 필요하다”고 밝혔다. 

 

이어 그는 "오늘 컨퍼런스는 초연결사회에서 블록체인 기반의 혁신과 안전망 대책, 블록체인 관련 기본법 제정을 주요 의제로 다뤘다"며 "블록체인이 대한민국의 신성장 동력 기반기술로 육성될 수 있도록 국회에서도 계속 관심 갖겠다"고 강조했다.

 

▲ 사진 제공: 이상민 의원실     © 코인리더스



 

광고
  • 도배방지 이미지

포토뉴스
블록체인 업계, 노트르담 복원 동참…"비트코인·이더리움으로 기부받아"
1/7
Forum 많이 본 기사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