트론, 블록체인 최초로 '삼성 갤럭시 앱스토어'에 전용 코너 신설

박소현 기자 soso@coinreaders.com | 기사입력 2020/04/28 [16:25]
광고

트론, 블록체인 최초로 '삼성 갤럭시 앱스토어'에 전용 코너 신설

박소현 기자 | 입력 : 2020/04/28 [16:25]


트론 기반 블록체인 애플리케이션(DApp)이 블록체인 최초로 삼성 갤럭시 앱스토어에 추가된다.

 

27일(현지시간) 트론은 "삼성 갤럭시 스토어에 트론 디앱이 올라간다. 트론은 현재 삼성 갤럭시 스토어에 전용 코너를 둔 최초의 블록체인이 됐다"고 공식 발표했다. 

 

삼성 갤럭시 스토어는 삼성 모바일기기를 위한 대체 앱스토어다. 안드로이드 기반 구글 플레이스토어에서 볼 수 있는 일반 안드로이드 애플리케이션과 함께 삼성 모바일 기기를 위한 맞춤형 앱이 등록돼 있다.

 

트론에 따르면 ▲블록체인 큐티 ▲슈퍼플레이어 ▲타임루프 ▲미어캣마이닝과 같은 게임이 갤럭시 스토어에 등록됐다. 가까운 시일 내에 다른 앱들도 추가될 전망이다.

 

해당 앱들은 미국, 캐나다, 한국, 호주, 싱가포르, 일부 유럽의 삼성 스마트폰&태블릿 사용자들이 다운받아 이용할 수 있는 것으로 알려졌다.

 

트론 설립자 저스틴 선은 "삼성 갤럭시 스토어와 함께 양 생태계를 하나로 통합함으로써 다음 단계로 나아가게 될 것"이라며 "개발자들이 트론 플랫폼 기반으로 애플리케이션을 개발하고 삼성 사용자들에 제공할 수 있는 놀라운 기회"라 말했다.

 

작년 12월 삼성전자는 삼성 블록체인 월렛에 트론 기반 디앱 3종류를 추가한 바 있다. 삼성 블록체인 월렛은 이더리움(ETH), 비트코인(BTC)에 이어 트론(TRX)을 기본 암호화폐로 지원하고 있다. 앞서 작년 10월에는 개발자를 위한 블록체인 키스토어 소프트웨어 개발키트(SDK) 지원대상에 트론(TRX)을 추가했다. 

광고
  • 도배방지 이미지

관련기사목록
포토뉴스
[라이브 콜라보 인터뷰] ⑮ 다국적 암호화폐 파생상품 거래소 '페멕스' 잭 타오(Jack Tao) 대표
1/7
sns_t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