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더리움 창시자 비탈릭 부테린 "디파이, 노후자금 투자 안 돼"

고다솔 기자 iufcsol0122@coinreaders.com | 기사입력 2020/07/29 [18:21]
광고

이더리움 창시자 비탈릭 부테린 "디파이, 노후자금 투자 안 돼"

고다솔 기자 | 입력 : 2020/07/29 [18:21]

▲ Vitalik Buterin (출처: 트위터) 


이더리움(Ehtereum, ETH) 창시자 비탈릭 부테린(Vitalic Buterin)이 최근, 암호화폐 전문 팟캐스트 언체인드 팟캐스트(Unchained Podcast)에 출연해, 노후자금 마련 목적으로 디파이(DeFi·탈중앙화 금융)에 투자하는 행위를 경고했다.

 

28일(현지시간) 암호화폐 전문 매체 코인텔레그래프는 "부테린은 투자자들이 스마트 컨트랙트의 위험성을 과소평가하고 있다고 주장했다. 동시에 디파이 이자가 은행 이자보다 훨씬 높은 것은 사실이지만 그만큼 위험성과 붕괴 가능성이 높다는 점도 염두해야 한다고 말했다"고 보도했다.

 

이어, 부테린은 "디파이 자체는 매력적인 투자 상품이라 할 수 있지만 위험성을 고려했을 때, 노후 자금을 투자하기에 적합하지 않다"고 덧붙였다.

 

그러나 부테린이 항상 디파이에 대해 부정적인 입장만 밝힌 것은 아니다. 그는 올해 5월, 디파이의 해킹 취약점과 관련해, 디파이 자체에 내재적인 약점이 없다고 강조했다. 

 

또, 이번달에는 그는 디파이 서비스들이 블록체인 커뮤니티에게 가치 있고 필수적이지만, 장기적으로 투자하기에는 지속가능성이 없다고 지적한 바 있다.

 

광고
  • 도배방지 이미지

관련기사목록
포토뉴스
삐용바나나그룹, '한·중블록체인위크' 성료...최고 화두는 역시 '디파이(Defi)'
1/6

뉴스레터 구독하기

개인정보 수집 및 이용

뉴스레터 발송을 위한 최소한의 개인정보를 수집하고 이용합니다. 수집된 정보는 발송 외 다른 목적으로 이용되지 않으며, 서비스가 종료되거나 구독을 해지할 경우 즉시 파기됩니다.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