텔아비브 증권거래소, 이스라엘 최초로 블록체인 대차거래 플랫폼 연내 출시

이선영 기자 desk@coinreaders.com | 기사입력 2020/07/31 [15:28]
광고

텔아비브 증권거래소, 이스라엘 최초로 블록체인 대차거래 플랫폼 연내 출시

이선영 기자 | 입력 : 2020/07/31 [15:28]

▲ 사진: WSJ  © 코인리더스

 

이스라엘 텔아비브 증권거래소(TASE)가 블록체인 대차거래 플랫폼을 연내 출시할 예정이다.

 

28일(현지시간) 현지 기술전문 매체 씨테크에 따르면 TASE는 이스라엘 최초로 블록체인 기반 중앙 대차거래 플랫폼을 개발하고 있다. 플랫폼은 오는 11월 2일 출시될 예정이다.

 

대차거래란 대여자가 차입자에게 증권을 유상으로 빌려주고, 차입자는 계약종료 시 대여자에게 동종동량의 증권을 상환할 것을 약정하는 거래를 말한다.

 

기존 이스라엘 시장에는 금융기관 간에 직접 증권을 대차·대여할 수 있는 중앙 대차거래 플랫폼이 없었다. TASE의 블록체인 플랫폼이 출시되면 금융 기관들이 주요 금융 상품을 서로 대여해 줄 수 있는 유일한 대차거래 시장이 된다.

 

새 블록체인 플랫폼을 도입하면 기존 시스템보다 단기간 내 더 다양한 상품 접근할 수 있게 된다. 보다 유연하고 신속한 대차 거래가 가능하고, 비용과 보안 수준도 크게 향상될 전망이다.

 

TASE는 "P2P 거래, 스마트컨트랙트, 기록 불변성, 보안 수준 향상 등 블록체인의 주요 장점과 기능을 활용하게 됐다"라면서 "비용 절감, 보안 강화, 시장 잠재력 개발 등 증권거래소와 자체 수탁업체, 이용자 모두에게 혜택을 제공할 것"이라고 밝혔다.

 

앞서 TASE는 지난 3월 테스트 단계에 돌입해 일부 회원을 대상으로 블록체인 플랫폼을 시범 가동한 바 있다.

광고
  • 도배방지 이미지

관련기사목록
포토뉴스
삐용바나나그룹, '한·중블록체인위크' 성료...최고 화두는 역시 '디파이(Defi)'
1/6

뉴스레터 구독하기

개인정보 수집 및 이용

뉴스레터 발송을 위한 최소한의 개인정보를 수집하고 이용합니다. 수집된 정보는 발송 외 다른 목적으로 이용되지 않으며, 서비스가 종료되거나 구독을 해지할 경우 즉시 파기됩니다.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