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페인 주요 은행 5곳, 블록체인 기반 결제 서비스 테스트 완료

이진영 인턴기자 jinyoung@coinreaders.com | 기사입력 2020/07/21 [11:45]
광고

스페인 주요 은행 5곳, 블록체인 기반 결제 서비스 테스트 완료

이진영 인턴기자 | 입력 : 2020/07/21 [11:45]

▲ 사진: The Sun  © 코인리더스

 

스페인 5대 은행이 스마트 컨트랙트를 이용한 결제 서비스 테스트를 완료했다.

 

지난 17일(현지시간) 코인텔레그래프에 따르면 스페인 주요 은행 5곳이 스마트 컨트랙트를 이용한 결제 작업의 개념증명(PoC)을 성공적으로 완료했다.

 

스페인 5대 은행인 산탄데르, 사바델(Sabadell), BBVA, 방키아(Bankia), 카이샤(Caixa)와 국가 결제 네트워크 운영업체 '이버페이(IberPay)'가 개념증명 작업에 참여했다. 글로벌 회계법인 글랜드 손튼(Grant Thornton)이 개념증명에 대한 자문으로 참여했다.

 

개념증명 실험은 7개 노드로 운영되는 은행 간 블록체인 네트워크를 사용했다. 실험 결과 약 2만 건의 결제가 건당 평균 2.5초만에 자동으로 실행·처리된 것을 확인할 수 있었다.

 

이버페이는 15일 성명에서 "보안, 효율, 추적가능성, 무결성, 규제 이행을 보장하는 가운데, 성공적으로 개념증명을 진행했다"라면서 "결제 분야에서의 블록체인 활용 가능성 및 국가 결제 시스템과의 연결 가능성을 확인했다"라고 덧붙였다.

 

최근 산탄데르 은행은 위임투표, 채권 발행, 결제 자동화, 대중교통 요금 결제 등 금융 서비스 부문에서 블록체인 기술을 활발하게 응용하고 있다.

 

은행은 지난 2015년 리플에 400만 달러를 투자하며 블록체인 해외 송금에 대한 관심을 내보였다. 또 지난해 9월 이더리움 블록체인을 통해 2,000만 달러 규모의 채권을 발행하고 그해 연말까지 상환 작업을 완료한 바 있다.

광고
  • 도배방지 이미지

관련기사목록
포토뉴스
[포토]블록체인 프로젝트 젠서, 뉴욕 타임스퀘어에 등장
1/5
sns_t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