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욕타임즈, 블록체인 솔루션 테스트 완료..."가짜뉴스 억제할 것"

이선영 기자 desk@coinreaders.com | 기사입력 2020/06/15 [20:38]
광고

뉴욕타임즈, 블록체인 솔루션 테스트 완료..."가짜뉴스 억제할 것"

이선영 기자 | 입력 : 2020/06/15 [20:38]


미국의 대표적인 언론사 '뉴욕타임스'가 가짜뉴스 억제를 위한 블록체인 솔루션 테스트를 진행했다.

 

12일(현지시간) 뉴욕타임스는 공식 블로그를 통해 보도사진의 출처와 진위를 확인할 수 있는 블록체인 솔루션 실험을 완료했다고 발표했다.

 

뉴욕타임즈는 "온라인 가짜뉴스 문제를 해결하기 위해 다양한 해결방안을 모색 중"이라며 "그 가운데 블록체인 기술을 실험하는 뉴스 프로비넌스 프로젝트(News Provenance Project)를 진행하고 있다"고 밝혔다.

 

해당 프로젝트는 보도사진의 출처와 정보 등을 블록체인에 기록해 보도사진에 관한 메타 데이터 정보를 독자에게 보여주는 것을 내용으로 한다. 이를 통해 기사 내용과 무관한 사진을 게재해 독자들에게 잘못된 정보와 의미를 전달하는 가짜 뉴스 문제를 해결하는 것을 목표로 하고 있다.

 

매체는 보도 내용과 무관한 사진을 사용해 의도적으로 잘못된 정보와 의미를 전달하는 등의 가짜 뉴스 문제가 있다면서 이에 여러 장치와 기술 사람을 거치는 과정에서 보도사진의 진실성과 정확성을 보장할 수 있는 블록체인 솔루션을 고안했다고 설명했다.

 

이어 "이번 테스트를 통해 촬영부터 기사 발행까지 모든 사진 작업을 기록할 수 있는지, 사진작가 정보, 촬영장소 등 사진에 대한 정보가 독자가 뉴스사진의 신빙성을 더 잘 파악하는데 도움되는지 확인하고자 했다"고 밝혔다.

 

뉴욕타임스는 이번 프로토타입 테스트를 위해 모의 소셜 미디어 플랫폼을 구축했다. IBM개러지팀이 블록체인 기술을 지원했으며, 언론사 '로컬 가제트(Local Gazette)', '내셔널뉴스(National News)'가 사진 관련 정보를 변경할 수 있는 네트워크 참여자로 협력했다.

 

뉴욕타임스는 이번 실험 결과를 토대로 실제 환경에서 적용할 수 있도록 기술을 보완해나갈 예정이다 또한 사진 뿐만 아니라 동영상과 오디오 등 다양한 데이터에 블록체인 기술을 활용할 수 있는 방안도 모색할 예정이다

 

매체는 "블록체인이 보도사진의 출처를 보존할 수 있는 실현가능한 툴이라는 것을 확인했다. 이를 통해 가짜뉴스를 억제할 수 있는 잠재력이 크다"고 평가했다.

 

한편, 블록체인은 언론 산업을 혁신하고 업계가 가진 문제점들을 해결할 잠재기술로 주목받고 있다. 국내에서는 블록체인 기반 미디어 솔루션 제공업체 '퍼블리시(PUBLISH)'가 언론 산업을 위한 블록체인 표준을 만들어가고 있다.

 

퍼블리시는 블록체인을 활용한 ▲콘텐츠 관리 ▲토큰화 ▲정보 진위검증 시스템을 토대로 언론사의 독립성과 수익구조 개선을 목표하고 있다. 이달에는 '서울창업허브 우수 스타트업 해외친출 프로그램'으로 선정된 바 있다.  

광고
  • 도배방지 이미지

관련기사목록
포토뉴스
이주노 “서태지와 아이들 때처럼, 암호화폐 업계 발전과 함께 즐겁게 일하고 있다”
1/8
sns_t
광고